자유게시판

문재인 은 북한 에 대화 구걸 하는 거지 같다네 ....???? 옮겨온글

Andrew 1 440 09.07 22:07

日언론 "트럼프, 아베와 통화서 '한국, 대북 대화 구걸하는 거지 같다' 비난"

  

FNN "대북 군사조치에 엉거주춤하는 한국과 그에 짜증난 미국, 일본이 중재"

지난 7월 독일 G20 정상회의에서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도날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 /뉴시스

일본 한 언론이 최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에 대해 '북한의 대화를 구걸하듯 한다'고 비난했다고 7일 보도했다. 일본 정부는 이 보도의 진위에 아직 답변을 하지 않고 있다.

일본 산케이신문 계열사인 후지뉴스네트워크(FNN)는 이날 "북한의 중거리탄도미사일이 일본 상공을 통과한 8월 29일 미-일 정상 전화 회담에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과의 대화에 집착하는 한국에 대해 ‘거지 같다’고 통렬하게 비판했다"고 보도했다.

FNN은 이어 "트럼프 대통령은 (대북)군사 압박의 필요성에 대해 '누군가는 (한국에)전달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말하자 아베 신조 총리는 그 뜻을 받는 형태로 한일 전화 회담에 임했고, 그 후에 다시 미일 전화 회담이 이뤄졌다"고 했다.

FNN은 "미일 회담의 이면엔 대북 군사 조치에 엉거주춤하는 한국과, 그에 짜증나 있는 미국의 양자 사이를 일본이 주선했던 내막을 엿볼 수 있다"고도 했다.

요컨대 트럼프 대통령이 문 대통령과 통화를 꺼리면서 '북한이 도발을 계속하는 상황에서 대북 대화를 구걸하지 말라'는 메시지를 아베 총리의 '중재'를 통해 간접 전달했다는 이야기다.

FNN은 정확한 취재원이나 출처를 밝히지 않은 채 '자체 취재'라고만 했다. 특히 FNN이 인용한 '거지같이 군다' '구걸한다'는 일본어 번역을 트럼프 대통령이 당초 영어로 어떻게 표현했는지도 밝히지 않았다.

최근 한·미·일 정상 간 통화 정황은 이렇다. 지난달 29일 북한의 미사일이 일본 상공을 지나 북태평양으로 발사됐고, 미·일 정상은 당일에만 두 차례 통화했다. 당시 청와대에선 '미사일이 아니다' '도발이 아니다'라고 브리핑해 논란이 일기 시작한 때다. 다음날인 30일 아베 총리의 요청으로 문 대통령과 한·일 정상 통화가 이뤄졌고, 직후 다시 미·일 정상 간 통화가 이뤄졌다. 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 간 통화는 9월 1일에야 이뤄졌다. 이 통화에 대해 청와대 등은 '한미 정상이 대북 압박이 필요하다는 사실에 이견이 없었다'고 알렸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지난 4일 북한 6차 핵실험 이후엔 트위터에서 "한국이 내가 말했듯 대북 대화를 위한 '달래기(appeasement)'는 통하지 않을 것이란 사실을 깨닫고 있다. 그들(they)은 오직 하나만 안다"는 내용의 글을 올려 해석 논란을 낳기도 했다 

 ***  일국의 대통령 은 아무나 하는것이 아닌데 동네  무식한  인민위원장 완장 차고서 모주란 머리 가지고 국가 살림 할려니 힘들고 벅차서

여기 저기 다니며 왕따 당하고 무식 한짓 골라서 하는 한국 대통령  문재인 ....

문재인 은 연예인 인기 몰이 하듯 훼방꾼 같이 제집구석 망해가는 정책만 내놓으니  대한민국 대통령인가? 

이어지하면 좋을가..?? 암담 하고 한숨만 나오네 .....

 


Comments

이승남 09.16 19:49
????????????????????????????????
뭐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