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주)전투수당 재자원.전국수해복구(010.3352.8255 참전용사촌1.2.3관장-박동석/참전2회:60억,국가배상신청(제8군단사…

박동석 5 773 08.09 22:59

                    주)전투수당 재자원.전국수해복구 010.3352.8255 

소개


(전투수당.부패 X ,부정 아듀~ 정당)
공동총재 010.3352.8255
Facebook.com/park8255
kwvwbds@naver.com
dongseok1255/hanmail.net
blog.naver.com/kwvwbds​
(사)02.2672.5678 /참전용사촌 1,2,3관 033,532,6789
 

)-박동석/참전2회:60억,국가배상신청(제8군단사령부심의위.No.2020-14호/

35만.월남참전전우회장(전투수당 634 조+@ 국가배상 환수위 010.3352.8255

*(주)개념~고철.비철.파지-최고우대.제강공장 납품수주!!

*협동조합 개념~신축,수해복구 철근,H빔..자재-원가공급!!

                 자재           투혼.필승.단결!!

https://www.youtube.com/watch?v=HBnHYo8cCgw


호우로 인한 수재피해 회

원가구 파악 및 조치 지시

 홍보부   2   432 07.30 16:12

784240018d2aaca47555b40f40bbe208_1596093166_8533.jpg
 

Comments

임순구  07.30 17:18
참전자회에서 신속히 대응하시네요
회장님이 당선대여서 하나하나 해결해나가야지여
감사합니다
박성원  07.31 11:45
수해로 인한 참전회의 빠른 대처에 기립 박수를 보내드립니다.
수해로 인한 피해로 절망에 빠진 피해 가구에 희망에 보삼핌이
조속히 이루워질수 있도록 실태파악을 하신다니 이제야 참전자회가 정상적으로 운영되는것 같아
마음에 기쁨이 넘칩니다. 운영진에게 머리숙여 고마움을 표합니다.

Comments

박동석 08.09 23:20
Switch to Bing in English
전체이미지동영상뉴스지도
538,000결과날짜언어지역
대전 수해 복구 봉사자들 "피해 주민 고통 생각하면 이쯤이야 ...
https://news.mt.co.kr/mtview.php?no=2020080116308262542
2020-08-01 · 침수 피해를 입은지 사흘째인 1일, 주말이지만 이른 아침부터 360여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찾아와 땀을 흘리며 복구작업을 벌이고 있다. 침수된 차들이 견인된 뒤 주차장 물청소가 이뤄져 겉으로는 수해현장처럼 보이지 않았지만 아파트 내부로 들어서는 순간 심각한 피해상황이 펼쳐졌다.

"이주환 “부산 수해 피해지역, 특별재난지역 지정해달라 ...
biz.heraldcorp.com/view.php?ud=20200724000171

2020-07-24 · 이주환 미래통합당 의원(부산 연제)은 24일 부산광역시 수해 피해지역의 특별재난지역 지정을 촉구하고 나섰다. 부산지역에 전날 밤 시간당 80mm가 ...

이해찬, 안성 수해현장 찾아 피해점검 |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00805147400001
2020-08-06 · 이해찬, 안성 수해현장 찾아 피해점검, 홍규빈기자, 정치뉴스 (송고시간 2020-08-06 05:00)

수해피해 이미지
bing.com/images
수해피해에 대한 이미지 결과
수해피해에 대한 이미지 결과
수해피해에 대한 이미지 결과
수해피해에 대한 이미지 결과

모두 보기
이미지 모두 보기
옥천지역 수해피해복구 주력하고 나서 :: 대전일보
www.daejonilbo.com/news/newsitem.asp?pk_no=1434310
2020-08-06 · [옥천]옥천군은 지역수해복구에 총력을 기울이고 나섰다. 6일 군에 따르면 군공무원은 지난달 30일 155mm 기록적인 폭우로 큰 피해를 입은 옥천 군북면과 군서면, 동이면 지역주민들을 찾아 연일 수해복구에 힘을 보태며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부산진소방서 의용소방대, 수해 피해지역 복구 지원 활동 펼쳐 ...
www.gukje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2035868
2020-07-13 · 수해 피해지역 복구 지원 활동 모습/제공=부산진소방서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진소방서 의용소방대 수정지역대 대원들은 지난 11일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피해가 발생한 범일동 자성대 노인복지관 인근을 방문해 수해복구 지원활동을 벌였다고 13일 밝혔다.

충청권 수해 피해 잇따라…각 지역 특별재난지역 지정 움직임 ...
www.daejonilbo.com/news/newsitem.asp?pk_no=1434013
2020-08-04 · 충청권 수해 피해 잇따라…각 지역 특별재난지역 지정 움직임 2020-08-04기사 편집 2020-08-04 17:50:39 임용우 기자 wine@daejonilbo.com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통합당, 수해피해 대책마련 촉구...“대형 빗물지하터널 ...
https://www.fnnews.com/news/202007291624486235
2020-07-29 · 앞서 그는 정부가 조속히 부산을 수해 피해지역 특별재난구역으로 지정해야 하고, 시는 '재난안전 특별교부세'를 통해 피해 복구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초량 제1 지하차도에서 3명이 숨지는 수해 참사 사고에도 부산경찰청이 나서 공식 수사로 전환할 수 있도록 힘을 보탰다.

경기 광주시 장마 및 수해피해 보고서 : 네이버 블로그 - Naver
blog.naver.com/PostView.nhn?blogId=usbases&logNo=40194108769
이후 광주시는 22일(월) 공무원 500여명과 자원봉사 227명 그리고 군인 70여명을 동원 수해피해 응급복구를 시작했으며, 23일(화)에는 공무원 500여명과 자원봉사 100여명, 군인 170명, 경찰 15명, 소방관 15명을 동원했습니다.

수해피해 보상 신청 방법과 보상금액은 얼마?? 주택 침수피해 ...
blog.naver.com/PostView.nhn?blogId=gjcityi&logNo=...
2011-08-04 · 가장 기본적으로 수해피해보상 신청 방법과 보상금액, 차량침수피해보상에 대해 먼저 알아보고 자세한 사례를 바탕으로한 궁금한 내용들을 모아 …

중국, 코로나만큼 무서운 홍수피해
https://ms-manneung.tistory.com/101
중국, 코로나만큼 무서운 홍수피해 . 남쪽으로 치우친 장마전선의 피해. 오늘은 중국, 코로나만큼 무서운 홍수피해 에 대한 소식을 전해드리려고 합니다. 장마전선 위치가 과거보다 남쪽으로 다소 치우치는 경향을 보이며 한반도보다 남쪽인 중국과 일본 남부에 물폭탄이 집중적으로 쏟아지고 ...

수해피해에 대한 관련 검색
수해복구
수해지역
일본수해
수해방지계획서
벨바스트 수해복구
마비노기 수해복구
도시 수해 복구
셀세타의 수해
박동석 08.10 05:15
★특별재난지구의 전국적 수해.재해복구 참여..가옥침수(2,200채(ㅣ(?).창고(1,100채(?)..도로.농경지ㅗㅗㅗ곡성-산사태..이재민=4,600명.호우주의보 주시!!
★대통령특별재난지역선포!!
★철원.충주.제천.안성.아산.음성.제천..=튼튼시공사100만참전우회+전국굴지업체..!!

★사업제안=주주자격으로 수해복구사업 참여를  부탁드립니다!!참여유도?
박동석 08.12 11:59
★발신:전우회장/박동석(010.3352.8255/사)02.2672.5678/참전용사촌(033.532.6789)
*Facebook.com/park8255
*Blog.naver.com/kwvwbds
*kwvwbds@.naver.com
★수신:해병연평부대장/김흔중:목사
★전국수해복구비 3조원 방출(추경예산 재책정?).
★철원지구~민주당/이해찬 시찰?
★긴급통화요청!!
★8/6 월참전투수당 쟁취위/박정부..연대다짐?!
★조달청,각지자체단체~수해수요품 조달대책과,공문발송!!
박동석 08.22 15:33
★여수전우화/강영하:지회장
★■제목 : (구)군인보수법과 월남전 참전 미수령 봉급과의 관계 고찰                                                                           
■박종길 크리에이터님!  대한민국 국방부와 정부 시녀들의 주장과 우리 참전 전우들의 주장이 다른데, 이제 까지 "전투수당" 이라고 하는 "용어"를 잘못 이해 하여, "월남전 참전 미수령 봉급" 으로 오인 하므로서 전우사회가 정리 되지 않은 "혼돈"의 세월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개념 정리를 확실히 하므로서, 정부및 국회를 상대로한 "투쟁"에 있어서 질서 있는 "명분"을 분명히 하고, 논리와 이치에 맞는 "용어"를 채택 하고, "투쟁" 방향을 제시 코져 아래와 같이 서술 합니다.                                                                         
■(구)군인보수법제 17조의 전투근무 수당은, 국내전쟁이 아니므로 해당이 안됩니다.                                                                                                                                                                                                                                                          ■그러나, 제16조 "특별 급여"는, 특수지역에 근무 하는장병 에게 해당 되며, 시행령(1969.7.1 대통령령 제3971호,1969.7.4 일부개정) 제13조 "특별급여의 분류" 4항 나의(1)호를 보면, "해외파견 근무수당을 지급 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추정(1): "프레이저 보고서"에 수록된 내용과 같이,미군과 거의  동일한 금액의 봉급 중에서 미군의 봉급표상의 해외수당(병장기준 월54불 년780불)에 맞추어 군인보수법 시행령 13조4항 나의(1)호에 의거 "해외 파근무수당"을 지급 하고, 나머지 금액은 국가가 강탈해간 것으로 추정 됩니다.                                                                                   
※추리(2):원칙은, (구)군인보수법 17조의 "전투근무수당"을 지급 하려 했으나, 월남전 참전은, 국내전쟁이 아니므로, 국가는 지급할 의무가 없게 되었고, 단지 군인보수법16조 "특수급여"의 시행령13조 "특수급여의 분류" 4항 나의(1)호의 "해외근무수당" 만을 지급을 하게 되면, 국내법상 우리 전우들은 100% 지급 받은 것이 됩니다.
그래서 국방부는 전부 주었다고 주장 하는것입니다.
그것은 국내법 (구)군인보수법을 근거로한 주장에 불과 하며,  우리들은 "국내법"을 따지자는 것이 아니라, 미국이 파월 장병들 에게 지급해 주라고 한국정부에 송금한 "돈"을, 한국정부가 장병들을 속이고, 중간에서 강탈해 간 우리 전우들의 "몫(미지급 봉급)"을 돌려 달라고 요구 하는 것입니다.
즉, "전투수당"을 만을 돌려 달라는 것이 아니고, 강탈해간 돈 전부를 "배상" 해라는 것이므로, 당연히 "월남전 참전 미지급 봉급" 이라고 "호칭" 해야 하며, "전투수당, 전투근무수당, 전투급여, 전투임금, 전투노임, 인신매매 대금" 따위의 "명칭"을 사용 해서는 안됩니다.                                                                                                                                                                                                       
                                                                          (  결  론  )                                                       
■위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당시의 국내법과는 무관하게, "프레이저 보고서와 사이밍턴 청문록과 포터 대사 증언"에 엄연히, 파월 한국군 장병들의 봉급 으로 미국정부가, 한국정부로 송금 하여 주었는데, 한국정부가 장병들 에게 "적은 금액"을 지급 하고 나머지금액은 이득 으로 취했다 라고 하는, 명백한 증거 기록이 있습니다.                                                                                              ■때문에, 국가가 중간에서 장병들을 속였고, 국내법도 그것에 맞추기 위해 "강탈법"을 고의적 으로 만든것 이라고 보아야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국가를 상대로한 법률적인 "소송" 으로는, 절대로 "승소"가 불가 하므로, 강탈해간 돈을 받는 방법은, 오로지 "죽자사자"로 투쟁 하여, "월남전 참전 미지급 봉급 규명및 지급에 관한 특별법률"의 입법을 "챙취" 하는길 외에는, 다른 방법이 없습니다.                                                       
■투쟁 시작은, 강영하 전우가 "구상"한대로 "미대사관"을 통하여, 우리들의 억울함과 분노를 "미국정부"에 전달 하여 알리고, 한국정부와 미국정부가 함께 진상을 규명 토록 하는 한편, 정부와 국회를 상대로 "강력한 투쟁"을 병행 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우선 한국정부가 미국정부로 부터 받은 돈이 "해외수당 월54불(병장기준)"이 전부 이며, 우리가 월54불을 받았으므로, 더 받을것이 없다고 주장 하는 "정부시녀와 배신자들"을 전우사회에서 격리를 시켜야 하는데, 월참 회장이, 배신자들을 단속 해야할 책임과 의무를 망각 하고, 그런자들을 주변에 두고 등용 하니, 올바른 투쟁을  할수가 있겠습니까?!                                                                                                        ■정부의 시녀와 배신자들은, 자신들의 주장에 대한 "인정"을 받으려면, 미국의 비밀(해제됨)공식 문서 이며 최종 결산서인, "프레이저 보고서와 사이밍턴 청문록과 포토대사의 증언"이, 미국이 조작한 "가짜 허위 문서" 임을 입증 해야 할것이며,이러한 증명은 국방부"도, 우리 전우들 에게 마땅히 하여야 하며, 못한다면 정부시녀와 배신자들, 그리고 국방부는 무릎을 꿇고 "사죄" 하는 한편, 전우들의 돈을 돌려주기 위한 "대책마련"에 즉시 돌입 해야 할것입니다. 
전우님들! 한목소리로 투쟁 하여야 하며, 나쁜 전우들이 "현혹" 해도 "속으면"  안됩니다.

그리고, 애쓰는 전우들 에게, "가명" 뒤에 숨어서 "비방"을 일삼는 "닌자 거북이" 라는 "인물"은, 아무것도 안하는 주제에, 전우들의 투쟁 의지를 꺾고 있습니다.
전우님들! 난자거북 이라는 인물을 지켜 보시기 바랍니다.
전우님들 힘을 내시고, 투쟁을 위해 마음의 다짐을 합시다.
강철순/전우의 글입니다.
박동석 08.22 15:34
★여수전우화/강영하:지회장
★■제목 : (구)군인보수법과 월남전 참전 미수령 봉급과의 관계 고찰                                                                           
■박종길 크리에이터님!  대한민국 국방부와 정부 시녀들의 주장과 우리 참전 전우들의 주장이 다른데, 이제 까지 "전투수당" 이라고 하는 "용어"를 잘못 이해 하여, "월남전 참전 미수령 봉급" 으로 오인 하므로서 전우사회가 정리 되지 않은 "혼돈"의 세월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개념 정리를 확실히 하므로서, 정부및 국회를 상대로한 "투쟁"에 있어서 질서 있는 "명분"을 분명히 하고, 논리와 이치에 맞는 "용어"를 채택 하고, "투쟁" 방향을 제시 코져 아래와 같이 서술 합니다.                                                                         
■(구)군인보수법제 17조의 전투근무 수당은, 국내전쟁이 아니므로 해당이 안됩니다.                                                                                                                                                                                                                                                          ■그러나, 제16조 "특별 급여"는, 특수지역에 근무 하는장병 에게 해당 되며, 시행령(1969.7.1 대통령령 제3971호,1969.7.4 일부개정) 제13조 "특별급여의 분류" 4항 나의(1)호를 보면, "해외파견 근무수당을 지급 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추정(1): "프레이저 보고서"에 수록된 내용과 같이,미군과 거의  동일한 금액의 봉급 중에서 미군의 봉급표상의 해외수당(병장기준 월54불 년780불)에 맞추어 군인보수법 시행령 13조4항 나의(1)호에 의거 "해외 파근무수당"을 지급 하고, 나머지 금액은 국가가 강탈해간 것으로 추정 됩니다.                                                                                   
※추리(2):원칙은, (구)군인보수법 17조의 "전투근무수당"을 지급 하려 했으나, 월남전 참전은, 국내전쟁이 아니므로, 국가는 지급할 의무가 없게 되었고, 단지 군인보수법16조 "특수급여"의 시행령13조 "특수급여의 분류" 4항 나의(1)호의 "해외근무수당" 만을 지급을 하게 되면, 국내법상 우리 전우들은 100% 지급 받은 것이 됩니다.
그래서 국방부는 전부 주었다고 주장 하는것입니다.
그것은 국내법 (구)군인보수법을 근거로한 주장에 불과 하며,  우리들은 "국내법"을 따지자는 것이 아니라, 미국이 파월 장병들 에게 지급해 주라고 한국정부에 송금한 "돈"을, 한국정부가 장병들을 속이고, 중간에서 강탈해 간 우리 전우들의 "몫(미지급 봉급)"을 돌려 달라고 요구 하는 것입니다.
즉, "전투수당"을 만을 돌려 달라는 것이 아니고, 강탈해간 돈 전부를 "배상" 해라는 것이므로, 당연히 "월남전 참전 미지급 봉급" 이라고 "호칭" 해야 하며, "전투수당, 전투근무수당, 전투급여, 전투임금, 전투노임, 인신매매 대금" 따위의 "명칭"을 사용 해서는 안됩니다.                                                                                                                                                                                                       
                                                                          (  결  론  )                                                       
■위에서 살펴본 바와 같이, 당시의 국내법과는 무관하게, "프레이저 보고서와 사이밍턴 청문록과 포터 대사 증언"에 엄연히, 파월 한국군 장병들의 봉급 으로 미국정부가, 한국정부로 송금 하여 주었는데, 한국정부가 장병들 에게 "적은 금액"을 지급 하고 나머지금액은 이득 으로 취했다 라고 하는, 명백한 증거 기록이 있습니다.                                                                                              ■때문에, 국가가 중간에서 장병들을 속였고, 국내법도 그것에 맞추기 위해 "강탈법"을 고의적 으로 만든것 이라고 보아야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국가를 상대로한 법률적인 "소송" 으로는, 절대로 "승소"가 불가 하므로, 강탈해간 돈을 받는 방법은, 오로지 "죽자사자"로 투쟁 하여, "월남전 참전 미지급 봉급 규명및 지급에 관한 특별법률"의 입법을 "챙취" 하는길 외에는, 다른 방법이 없습니다.                                                       
■투쟁 시작은, 강영하 전우가 "구상"한대로 "미대사관"을 통하여, 우리들의 억울함과 분노를 "미국정부"에 전달 하여 알리고, 한국정부와 미국정부가 함께 진상을 규명 토록 하는 한편, 정부와 국회를 상대로 "강력한 투쟁"을 병행 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우선 한국정부가 미국정부로 부터 받은 돈이 "해외수당 월54불(병장기준)"이 전부 이며, 우리가 월54불을 받았으므로, 더 받을것이 없다고 주장 하는 "정부시녀와 배신자들"을 전우사회에서 격리를 시켜야 하는데, 월참 회장이, 배신자들을 단속 해야할 책임과 의무를 망각 하고, 그런자들을 주변에 두고 등용 하니, 올바른 투쟁을  할수가 있겠습니까?!                                                                                                        ■정부의 시녀와 배신자들은, 자신들의 주장에 대한 "인정"을 받으려면, 미국의 비밀(해제됨)공식 문서 이며 최종 결산서인, "프레이저 보고서와 사이밍턴 청문록과 포토대사의 증언"이, 미국이 조작한 "가짜 허위 문서" 임을 입증 해야 할것이며,이러한 증명은 국방부"도, 우리 전우들 에게 마땅히 하여야 하며, 못한다면 정부시녀와 배신자들, 그리고 국방부는 무릎을 꿇고 "사죄" 하는 한편, 전우들의 돈을 돌려주기 위한 "대책마련"에 즉시 돌입 해야 할것입니다. 
전우님들! 한목소리로 투쟁 하여야 하며, 나쁜 전우들이 "현혹" 해도 "속으면"  안됩니다.

그리고, 애쓰는 전우들 에게, "가명" 뒤에 숨어서 "비방"을 일삼는 "닌자 거북이" 라는 "인물"은, 아무것도 안하는 주제에, 전우들의 투쟁 의지를 꺾고 있습니다.
전우님들! 난자거북 이라는 인물을 지켜 보시기 바랍니다.
전우님들 힘을 내시고, 투쟁을 위해 마음의 다짐을 합시다.
강철순/전우의 글입니다.
카테고리
국가보훈처 국립묘지안장관리시스템 대한민국 육군 나라사랑큰나무 대한민국국회 KB국민은행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대한민국 국방부
방문통계
  • 현재 접속자 139(1) 명
  • 오늘 방문자 906 명
  • 어제 방문자 1,378 명
  • 최대 방문자 4,400 명
  • 전체 방문자 687,019 명
  • 전체 게시물 2,557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