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日 정부 관계자, 수출규제 ‘오판’ 인정

백명환 0 286 08.09 22:15
마이니치 “日 정부 관계자, 수출규제 ‘오판’ 인정…예상밖 소란”
 

이다비 기자

입력 2019.08.09

일본 내 대한(對韓) 수출규제로 인한 후폭풍이 커지자 일본 정부 관계자가 규제의 ‘오판’을 인정했다고 마이니치신문이 9일 보도했다. 규제 이후 한국에서 불매운동이 장기화하고 일본 여행 취소 사례가 급증하는 등 부작용이 잇따르고 있기 때문이다.

이날 신문은 ‘한국 수출 일부 허용과 징용공 대응 촉구’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일본 정부 관계자가 "예상보다 소란이 커졌다"오판이 있었다는 걸 인정했다고 전했다.6일 오후 경남 합천군 합천 원폭복지회관 입구에                 
6일 오후 경남 합천군 합천 원폭복지회관 입구에 '원폭 피해 후손회'에서 제작한 일본 불매운동 팻말이 걸려 있다. /연합뉴스

신문은 "일본 정부가 수출관리를 엄격히 한 배경에는 징용공 문제에서 대응을 연기한 한국에 대한 불신감이 있었다"면서 "한국 측은 일본의 일방적 조치라고 비난하고 일본 제품의 불매운동도 일어났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한·일 지방자치단체간 교류와 스포츠 교류에서도 중단이 이어졌다고 했다.

신문은 "일본은 ‘과잉 반응(외무성 간부의 발언)’인 한국에 대해 수출 허가를 발표해 냉정한 대응을 촉구하고 중심(문제)인 징용공 문제에 대한 대처를 재차 촉구한다"고 일본 정부의 입장을 전했다.

그러면서 "일본 정부는 광복절까지는 한국에서의 반일 감정이 높아질 것으로 보고 이달 말부터 외교 당국 간 협의를 재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Comments

카테고리
국가보훈처 국립묘지안장관리시스템 농협 대한민국 육군 나라사랑큰나무 대한민국국회 KB국민은행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대한민국 국방부
방문통계
  • 현재 접속자 55 명
  • 오늘 방문자 1,391 명
  • 어제 방문자 1,415 명
  • 최대 방문자 2,893 명
  • 전체 방문자 63,716 명
  • 전체 게시물 4,622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