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게시판

제주도지부 월남전 참전 제54주년기념식과 나라사랑결의대회를 거행했다.

김평일 0 53 11.06

 대한민국월남전참전자회 제주특별자치도지부는 제54주년 월남전참전 기념식과 나라사랑결의대회를 가졌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1_2087.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1_5964.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2_1697.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2_6826.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3_1235.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3_5673.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4_0053.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44_4232.jpg

대한민국월남전참전전우회 제주특별자치도지부(양정보지부장직무대행)는 월남전참전 제54주년 기념식과 나라사랑결의대회를 2018116일 화요일 오전 11시부터 1시간 동안 제주특별자치도와 해병대 제9여단의 후원으로 제주시 한라체육관에서 내빈과 참전전우와 가족, 유가족 등 1,500여명이 참가를 한가운데 성대하게 거행했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0_5333.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1_1188.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1_5852.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2_077.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2_6082.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3_0465.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3_5587.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4_0177.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294_5952.jpg

기념식에 앞서서 1030분부터 난타공연기획사 단원들의 신나는 난타공연과 해병 제9여단 군악대의 연주로 월남전 당시 가요와 군가를 부르면서 흥겨운 시간을 가졌다.

 

오늘의 행사는 제주특별자치도지부 강인헌 사무국장의 사회로 진행 되었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41_6132.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42_1524.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42_7156.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43_2314.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43_7001.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44_1985.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44_6651.jpg
 

기념식에 참가를 한 내빈에 대한 소개가 있었다.

 

참가한 내빈들은 제주특별자치도 원희룡도지사님,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김황국 부의장님과 안창남, 부공남 도의원님, 김정연 제주보훈청장님, 해병대 제9여단 김계환 여단장님, 해군 제7기동전단 이의수 참모장님, 제주도와 제주시 각급 기관단체장님, 한철용 제주특별자치도지부월남참전자회 고문님, 대한민국월남전참전자회 서울, 광주, 강원, 경남, 전북, 경기, 대전, 충북, 부산, 경북도지부장직무대행님, 제주특별자치도내 각급 보훈단체장님, 제주특별자치도지부 자문위원, 중앙대의원, 월남참전전우회 이영자 제주특별자치도 유족회장님, 제주시지회와 서귀포시지회장님 등이 내빈으로 참석을 했다.

 

국민의례에서는 해병 제9여단 군악대의 연주로 국기에 대한 경례와 애국가제창, 순국선열 및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을 올리는 시간을 가졌다.

 

순서에 따라서 유공전우 표창을 하는 시상식을 가졌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79_4629.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79_9209.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80_3522.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380_7754.jpg

제주특별자치도지사 표창은 제주시지회 양규협, 진창홍 서귀포시지회 변광은전우가 받았다.

제주특별자치도의회의장 표창은 제주시지회 좌명기, 유성환 서귀포시지회 양성훈전우가 받았다.

 

대한민국월남전참전자회 제주특별자치도지부 양정보 지부장직무대행이 대회사를 했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18_0521.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18_5821.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19_2109.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19_8633.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20_484.jpg

이억만리 월남땅에서 피땀을 흘렸던 옛 전우들을 다시 만나니 너무나 반갑고 바쁜 일정인데도 도정에서 도의회에서 그리고 멀리 전국 각지에서 찾아주신 지부장님과 도내 기관 단체장님, 도내 보훈단체장님께 감사의 인사를 올렸다.

반세기전 조국의 부름을 받고 세계평화와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하여 월남 땅에서 피와 땀을 흘린지 54년이 되는 뜻깊은 자리에 나라를 위해 희생을 한 노병들의 헌신에 대한 국가에서의 합당한 예우를 해줄 것을 당부하면서 힘겹게 이룩해 낸 대한민국이 헛되지 않도록 노병의 힘으로 지켜나가자고 했다.

 

제주특별자치도 원희룡지사는 월남전 참전 제54주년을 맞아 용사들의 희생과 헌신에 머리를 숙이며 반세기 넘게 가슴에 새겨진 전쟁의 상흔을 안고 살아오신 월남전 참전 용사 여러분들에게 존경과 위로의 말씀을 드리고 월남전에서 산화를 한 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을 마음 깊이 새기면서 월남전 참전 유공자에 대한 예우와 지원을 내실있게 하겠다고 했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53_2192.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53_7468.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54_1726.jpg
 

제주특별자치도의회 김황국부의장은 월남전에 참전하여 혁혁한 전공을 세우시고 국가경제발전에 초석을 놓은 월남전 참전 용사들에게 존경과 감사를 드린다고 하면서 그분들의 희생과 헌신을 바탕으로 우리 대한민국은 가난에서 벗어나 반세기만에 세계10위권의 경제대국으로 성장하는 디딤돌을 놓으신 분들이므로 참전용사들의 헌신과 희생을 영원히 기억하고 월남전 참전에 대해서 묻힌 역사가 아니고 살아있고 교훈이 되는 역사를 만드는데 일조를 하겠다고 했다.

 

이어서 시인이신 현동엽 제주시지회장이 지은 전우의 영혼은 울고 있다.’ 헌시를 시인이시고 시낭송가인 김정희님의 낭송을 했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91_1643.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91_7668.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492_3186.jpg

-헌시-

 

전우의 영혼은 울고 있다.(현동엽지음)

 

성스러운 제단에 향로 하나

촛불 밝히고 당신들을 기다립니다.

오십 성상이 지난 길고도 오랜 세월인데

그토록 잊혀 지기가 힘든 것입니까?

 

그때 해맑기만 했던 당신들의 얼굴

슬픔 드리운 환영은 겹겹이 안겨만 오고

처절했던 전장의 비명은 귓전을 때리는데

나 눈을 간고 몸서리칩니다.

등 떠밀리어 내몰렸던 이름 모를 전쟁터

내 조국도 아닌 구만리 밖 월남 땅에서

지옥과 같은 정글과 수렁을 헤 매이다

나 그곳에서 죽었습니다.

 

그곳에서 목숨을 잃어 원통합니다.

그래서 나 구천을 떠돌며 울고 있습니다.

그 억울함을 떨치지 못하고 있거늘

용병 양민학살 범으로 모독하는 자들이 있어

더욱더 비통합니다. 그래서

나 아직도 구천에서 울고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알고 있지요 당신의 눈물을

그것은 그릇된 자들의

시기(猜忌)와 편견(偏見)인 것을...

 

이제 모든 것을 보듬어야 하겠거늘

격려와 위()함이

사랑과 용서가 아니겠는가?

 

위대한 당신들의 희생은 썩어가는 한강을

맑고 도도히 흐르게 하였고

꽉 막힌 강토의 심장에

대동맥을 뚫어 당신들의

뜨거운 피가 흘러 흘러서...

 

오늘날 세계 속에 우뚝 선 빛나는

대한민국을 만들었는데...

그에 대한 보은(報恩)은 무엇인가

드에 대한 보상(報償)은 무엇입니까?

 

먼저 가신 전우들이여

이제 눈물을 닦아 드리 오리니

억울한 비통함을

너그러이 삭이시고...

 

아침 햇살 찬란한 우리조국 대한민국을

미소로 굽어 살피시며 기뻐 하소서

영원토록 지켜 주소서

우리에게 힘을 주소서

 

이어서 나라사랑 결의문을 낭독하고 박수로 채택을 했다.

 

결의문은 제주시지회 박태호 전우가 낭독을 했다.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542_4228.jpg
e287c7fec048977cae4df0f1ea6ecabf_1541507542_8593.jpg

결의문

 

우리 32만 월남전 참전자와 그 가족 일동은

대한민국 경제발전의 주역이며, 국가 수호의 선봉장이었던

파월용사들이 애국혼 앞에서 다음과 같이 엄숙히 결의한다.

<!--[if !supportEmpt

Comments

카테고리
국가보훈처 국립묘지안장관리시스템 농협 대한민국 육군 나라사랑큰나무 대한민국국회 KB국민은행 국방부 군사편찬연구소 대한민국 국방부
방문통계
  • 현재 접속자 34(1) 명
  • 오늘 방문자 868 명
  • 어제 방문자 1,254 명
  • 최대 방문자 1,672 명
  • 전체 방문자 491,601 명
  • 전체 게시물 3,842 개